고객의 소리
  • 바로가기 배너입니다
  • 후원안내 바로가기
  • 자원봉사안내 바로가기
  • 평생교육프로그램 시간표 바로가기
  • 회원가입안내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나누고 누리는 금정구노인복지관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제목 문왕과 강태공
작성자 김인곤 작성일 2017-09-05 조회수 524

문왕과 강태공

?

주나라 문왕이 사냥을 나갔는데
그날따라 한 마리의 짐승도 못 잡고 발길을 돌려야 했습니다.
실망한 문왕이 강가를 지나가는데 웬 노인이 낚시하고 있었습니다.

문왕이 노인에게 말을 건넸습니다.
"낚시를 즐겨 하시나 봅니다."

그러자 노인이 대답했습니다.
"일을 함에 있어 군자는 뜻을 얻음을 즐기고, 소인은 이익을 얻음을 즐깁니다.
낚시질하는 것도 이와 비슷하며 지금 저는
고기를 낚고 있는 것이 아닙니다."

한눈에 비범한 사람임을 알아챈 문왕이 다시 물었습니다.
"그렇다면 지금 낚시질하는 것이 정치의 무엇과 비슷한지 말해줄 수 있소?"

노인이 다시 답했습니다.
"낚시에는 세 가지의 심오한 이치가 숨어 있습니다.
첫째는 미끼로써 고기를 낚는 것인데
이는 녹을 주어 인재를 취하는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

"둘째는 좋은 먹이로써 더욱 큰 고기를 낚을 수 있는 법인데
이는 인재에 녹을 많이 주면 줄수록 자신의 목숨을 아끼지 않는
충성스런 신하가 나오는 이치와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물고기는 종류에 따라 요리법이 다르듯
인재의 성품과 됨됨이에 따라 벼슬을 달리 맡기는 이치와 같습니다."

그의 나이 72세에 처음 문왕을 만났으며,
문왕은 그를 태공망(太公望)이라 칭하며 국사로 봉했습니다.
그가 바로 세월을 낚던 '강태공'이었습니다.

하나의 사물도 지나침 없이 관찰하고
한 명의 인재도 빠짐없이 골고루 등용하며
한 가지의 충고도 그냥 넘기지 말면 지혜를 얻을 수 있습니다.

지혜를 얻었다는 것은 모든 것을 이룰 수 있는
초석을 마련했다는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천하와 국가를 다스리는 요점은 사람을 씀에 있을 따름이다.

download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작성자 내용 비밀번호
이전글 :   노력의 문
다음글 :   탁구장 이용
글쓰기 답글작성 삭제 수정 리스트
게시물 수 : 3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0 탁구장 이용   회원 18.02.21 295
29      답글 [RE]탁구장 이용   복지관관리자 18.02.22 259
28 송년의 밤   김주환 17.12.08 449
27      답글 [RE]송년의 밤   복지관관리자 17.12.11 469
26 들오리 이야기   김인곤 17.09.06 549
25 문왕과 강태공   김인곤 17.09.05 524
24 노력의 문  [1] 김인곤 17.09.04 514
23 다이아몬드 같은 사람  [1] 김인곤 17.09.03 550
22 파킨슨, 알츠하이머, 건망증   장광호 17.08.10 624
21      답글 [RE]파킨슨, 알츠하이머, 건망증   복지관관리자 17.08.14 514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