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의 소리
  • 바로가기 배너입니다
  • 후원안내 바로가기
  • 자원봉사안내 바로가기
  • 평생교육프로그램 시간표 바로가기
  • 회원가입안내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나누고 누리는 금정구노인복지관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제목 [RE]파킨슨, 알츠하이머, 건망증
작성자 복지관관리자 작성일 2017-08-14 조회수 587

반갑습니다.

저희 기관에 관심 가져주시고, 또 좋은 정보 게재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장광호님의 원본 게시물♤♠♤♠♤

파킨슨, 알츠하이머, 건망증

?

'내가 치매일 리 없어,' 내 남편이, 아내가, 부모님이 치매일리 없어,' 하면서 억지로 외면하다가

결국에는 돌이킬 수 없을 정도로 상태가 나빠지는 경우가 많다.

?

50대 주부 이선미 씨도 딱 그랬다. 이 씨는 2년 전쯤부터 점점 기억력이 떨어지기 시작했다.

가족들 옷이나 주방 식기 같은 물건을 어디에 뒀는지 잘 기억하지 못했다.

적금 통장을 찾으려고 온 집 안을 뒤진적도 있다.?집에서 혼자 밥을 먹다 "약속 자리에 왜 안 나오냐?"

?

친구 전화를 받은 일도 있다. 그녀가 친구들에게 이런 증상을 토로하면 언제나 같은 말이

돌아왔다. "얘, 나도 똑같아, 우리 나이가 그런 나이라더라,"

나이 탓이라는 웃어넘기던 이?씨는 그로부터 1년 뒤에야 병원을 찾았다.

?

그것도 건망증이 심해진 남편을 따라 병원에 갔다가 별생각 없이 같은 검사를 받은 것이었다.

그런데 결과는 뜻밖에도 남편은 정상, 이 씨는 알츠하이머 치매 초기였다.

MRI 검사결과 이 씨의 뇌에서 뇌세포 파괴로 인한 미세한 수축이 발견됬다.

?

최근 일이 잘 기억나지 않는다.

불과 며칠 전이나 몇 주 전, 가족 및 친구와 나눈 대화 내용이나 본인이 했던 일이 무엇인지

잘 기억나지 않는다면 치매를 의심해볼 만하다.

?

?

?더보기=파킨슨, 알츠하이머, 건망증


download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작성자 내용 비밀번호
이전글 :   파킨슨, 알츠하이머, 건망증
다음글 :   원어민이란-?
글쓰기 답글작성 삭제 수정 리스트
게시물 수 : 3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5 원어민이란-?   회원 18.07.13 31
34      답글 [RE]원어민이란-?   복지관관리자 18.07.13 24
33 김경민복지사  [1] 조길자 18.06.07 107
32 식단표게재일   회원 18.06.01 90
31      답글 [RE]식단표게재일   복지관관리자 18.06.01 82
30 탁구장 이용   회원 18.02.21 428
29      답글 [RE]탁구장 이용   복지관관리자 18.02.22 380
28 송년의 밤   김주환 17.12.08 564
27      답글 [RE]송년의 밤   복지관관리자 17.12.11 591
26 들오리 이야기   김인곤 17.09.06 640
1 [2] [3] [4]